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
글로벌선교방송단배너
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
페이스북
트위터
유튜브
신년배너
사이드배너1
GOODTV와 함께 미디어 선교사가 되어주세요. GOODTV는 세상의 모든 미디어 사역을 찾아 어둠을 밝히고 세상에 희망을 전합니다!
  • 문화예술단
  • 상해사범대
  • 성서대학교
  • 디라이브
  • USI신학교
  • 데일리굿뉴스
설교방송설교방송1설교방송2설교방송3
뉴스
조용기 목사 별세 후 첫 주일…

고(故) 조용기 원로목사의 장례 후 첫 주일예배를 맞은 여의도순복음교회는 19일 차분한 분위기 속 고인을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예배에는 한국교회장으로 치러진 장례 과정이 영상으로 상영됐다. 이 영상에서는 조문 온 인사들과 성도들의 모습, 천국환송예배와 하관예배 장면, 국내외 언론의 보도 및 해외 각계 인사들이 보내온 추모 서신 등을 소개했다. 이영훈 담임목사는 설교 시작 전 묵상기도로 조용기 목사를 추모하며 “우리들의 영적 아버지이자 스승이고 목자가 되신 조용기 목사님이 천국으로 가셔서 한없이 슬프고 안타까운 마음"이라며 "목사님의 귀한 업적과 뜻을 이어받아 목사님이 뿌린 복음의 씨앗이 풍성한 열매를 맺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십자가에서 이루신 일’(요한3서 2절)이란 주제로 설교를 전하며 ‘3중축복’의 의미를 상고했다. 특히 기도를 통해 폐병을 치유받음으로써 신유의 성령 은사를 경험한 조용기 목사의 체험적인 신앙을 소개하며 “조용기 목사님처럼 평생을 주님을 위해 헌신하는 삶을 살자”고 강조했다. 예배 후에는 장례 절차를 위해 수고한 교회 관계자들에게 감사했다. 이영훈 목사는 “이번 장례 기간 동안 하루 6,000명 이상이 조문을 다녀갔다”면서 “이제 새로운 시작을 해야 할 때이다. 조용기 목사님의 뜻을 잘 계승하여 온 세상을 변화시키는 귀한 교회로 거듭나자”고 당부했다. 이날 예배에서는 평소 조용기 목사가 애창하던 ‘이 몸의 소망 무엔가’ ‘사랑하는 자여’ ‘내 영혼 평안해’ 등의 찬송을 불렀고, 주간 단위로 발행하는 교회 신문 <순복음가족신문>도 조용기 목사 소천에 대하여 8개 면을 특집으로 다뤘다. ▲19일 여의도순복음교회 주일예배에서 설교 중인 이영훈 담임 목사(사진제공=여의도순복음교회)

추석 연휴, 가족과 영화 한 편 어때요?

기독교 정신이 담긴 따뜻한 영화들로 추석 연휴 가족과 특별한 시간을 보내보는 건 어떨까. 연휴 기간 중 가족과 함께 보면 좋을 만한 영화를 모아봤다. 신앙 성찰로 뜻깊게 보내고 싶다면? <루터> 영화 '루터'는 16세기 돈으로 면죄부를 사고파는 것이 성행했던 교회의 민낯을 고발하고, 종교개혁의 불씨를 당긴 루터의 일대기를 다룬다. 루터는 물질화되고 타락한 교회 실상을 마주하며 신앙의 길을 바로잡기 위해 '95개조 반박문'을 게시한다. 영화는 루터 개인의 신앙적 고민과 결단, 그리고 성장에 초점을 맞춰 감동적인 메시지를 전한다. 루터의 삶을 통해 우리는 행동하고 실천하는 신앙인의 자세가 무엇인지를 되돌아 볼 수 있다. 16세기 암울한 중세 시대와 역사 속 실존 인물들에 대한 철저한 고증을 바탕으로 입체적이고 사실적인 묘사가 더해져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민중의 현실을 외면한 당시 기독교를 향해 경종을 울렸던 루터. 개혁의 초심을 잃고 방황하고 있는 우리에게 묵직한 질문을 던진다. 영화 '루터'는 오는 22일 오전 10시 GOODTV에서 방영된다. ▲기적(2021) 꿈에 대한 성장 드라마 <기적> 제목부터 감성 충만한 '기적'은 오갈 수 있는 길이 기찻길밖에 없어 위험천만하게 철로를 걸어 다녀야 하는 작은 마을에 간이역을 만드는 게 꿈인 천재 소년 준경(박정민)을 따라간다. 영화는 마을 사람들이 직접 지어 우리나라 최초의 민자역사가 된 경북 봉황의 양원역을 모티브로 삼았다. 수학과 물리에 천재적인 능력을 보이는 준경이 더 큰 세상으로 나가길 거부하고 작은 마을에 남아 간이역에 매달릴 수밖에 없었던 가족사와 첫사랑의 이야기를 눈물과 웃음으로 엮어냈다. 배우 박정민과 소녀시대 출신 임윤아가 보여주는 첫사랑의 풋풋함에 미소 짓다가도 숨겨져 있던 준경의 가슴 먹먹한 가족사에 눈물을 흘리게 된다. 안부를 전하기 위해 목소리를 녹음한 카세트테이프를 비롯해 학교 앞 오락기, 손편지를 부치는 우체통 등 80년대 감성을 담아낸 소품과 시골의 아름다운 풍광은 영화에 따뜻한 온기를 더한다. 이제는 사라진 양원역처럼 한때 소란스러웠지만, 잊혀진 것들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정취가 있다. 웃음, 눈물, 감동 3박자가 잘 들어맞는 작품임은 분명하다. ▲우리집(2019) 아이들 눈으로 바라본 우리네 가족 이야기 <우리집> 나와 너, 가족을 지키고 싶은 동네 삼총사의 우정과 용기를 그린 작품이다. 모두가 가슴에 품고 있을 '가족'의 이야기를 아름다운 색채와 담백한 시선으로 담아냈다. 영화는 허구한 날 싸우기만 하는 부모님이 고민인 '하나'와 잦은 이사 때문에 힘든 유미-유진 자매가 '집'을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모험을 그린다. 아이들의 시선에서 가족 문제를 바라보며 자연스레 가족과 집에 대한 의미를 곱씹게 한다. 윤가은 감독 특유의 섬세하고 따뜻한 연출이 유독 돋보이는 작품이다. 윤 감독은 2016년 데뷔작 '우리들'로 베를린국제영화제를 비롯해 전 세계 30개 영화제를 휩쓸었다. 영화를 좇다보면 감독이 생각하는 '좋은 우리 집'에 대한 생각을 엿볼 수 있다. 윤 감독은 "가족끼리 화목하고 다툼 없는 집이 좋은 집이라는 생각은 잘 안 든다"며 "모든 이야기를 솔직하게 할 수 있어야 된다고 생각한다. 서로 알아주고 이해해주고 이야기를 해나갈 수 있는 집, 가장 이상적인 집의 모습"이라고 설명했다.

목회정보
내리막길에 선 사울 시대
[사무엘상 15:24-15:35]
24  ○사울이 사무엘에게 이르되 내가 범죄하였나이다 내가 여호와의 명령과 당신의 말씀을 어긴 것은 내가 백성을 두려워하여 그들의 말을 청종하였음이니이다25  청하오니 지금 내 죄를 사하고 나와 함께 돌아가서 나로 하여금 여호와께 경배하게 하소서 하니26  사무엘이 사울에게 이르되 나는 왕과 함께 돌아가지 아니하리니 이는 왕이 여호와의 말씀을 버렸으므로 여호와께서 왕을 버려 이스라엘 왕이 되지 못하게 하셨음이니이다 하고27  사무엘이 가려고 돌아설 때에 사울이 그의 겉옷자락을 붙잡으매 찢어진지라28  사무엘이 그에게 이르되 여호와께서 오늘 이스라엘 나라를 왕에게서 떼어 왕보다 나은 왕의 이웃에게 주셨나이다29  이스라엘의 지존자는 거짓이나 변개함이 없으시니 그는 사람이 아니시므로 결코 변개하지 않으심이니이다 하니30  사울이 이르되 내가 범죄하였을지라도 이제 청하옵나니 내 백성의 장로들 앞과 이스라엘 앞에서 나를 높이사 나와 함께 돌아가서 내가 당신의 하나님 여호와께 경배하게 하소서 하더라31  이에 사무엘이 돌이켜 사울을 따라가매 사울이 여호와께 경배하니라32  ○사무엘이 이르되 너희는 아말렉 사람의 왕 아각을 내게로 끌어 오라 하였더니 아각이 즐거이 오며 이르되 진실로 사망의 괴로움이 지났도다 하니라33  사무엘이 이르되 네 칼이 여인들에게 자식이 없게 한 것 같이 여인 중 네 어미에게 자식이 없으리라 하고 그가 길갈에서 여호와 앞에서 아각을 찍어 쪼개니라34  ○이에 사무엘은 라마로 가고 사울은 사울 기브아 자기의 집으로 올라가니라35  사무엘이 죽는 날까지 사울을 다시 가서 보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그가 사울을 위하여 슬퍼함이었고 여호와께서는 사울을 이스라엘 왕으로 삼으신 것을 후회하셨더라
온라인성경찬송
성경 읽기
성경 읽기
온라인 찬송
온라인 찬송
성경 사전
성경 사전
성경 타자
성경 타자
서비스소개
다번역성경찬송
위성방송
iptv cabletv
스마트티비
방송참여및광고문의
협력단체
다번역성경찬송 별점 & 리뷰이벤트 당첨자 발표